새로운 하동, 더 큰 하동! : 화개장터 십리벚꽃


현재 위치

> 뉴스 > 홍보실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게시물 내용

하동군 옥종면, 매년 초복날 마을 앞 제방 풀베기·정자도색 후 삼계탕 파티

하동군 옥종면, 매년 초복날 마을 앞 제방 풀베기·정자도색 후 삼계탕 파티 이미지

하동군 옥종면의 작은 농촌마을이 매년 초복에 마을 주민들이 모여 하천제방에 풀을 베고 마을청소를 하며 땀을 흘린 뒤 보양음식을 나눠먹으면서 주민 간의 화합을 다지는 행사를 해 화제다.

 예로부터 선조들이 무더위를 이기기 위해 복날에 삼계탕 등 보양음식을 장만해서 나눠먹는 우리 고유의 풍습에 따른 것.

 옥종면 병천마을(이장 고도겸)은 초복인 지난 12일 이른 아침 주민 40여명이 예초기를 메고 나와 마을 앞 2㎞ 구간의 하천제방에 풀을 베고 하천주변에 나뒹구는 폐비닐 등을 수거하며 구슬땀을 흘렸다.

 또한 한쪽에서는 마을 어르신들의 쉼터인 호계정자에 니스 도색작업을 하고, 정자 주변의 생활쓰레기를 줍는 등 환경정화 활동을 했다.

 풀베기와 마을청소를 하며 땀을 흘린 주민들은 마을 경로당에 모두 모여 미리 준비한 삼계탕으로 보신을 한 뒤 오후에는 윷놀이 등 민속놀이를 하면서 주민간의 친목과 화합을 다졌다.

 고도겸 이장은 “내 집 내 마을은 스스로 가꾸고 지킨다는 의미에서 매년 초복 날 제방 풀베기와 마을 청소를 한 뒤 삼계탕을 나눠먹으며 화합을 다지는 행사를 갖고 있다”며 “최근 심각해지는 농촌 노령화로 행정에만 의존하는 현실이 안타깝다”고 말했다.

미투데이 요즘

담당부서
기획조정실 홍보담당 (☎ 055-880-2041)
최종수정일 :
2012.12.10
  • 스크랩
  • 인쇄
  • 위로
만족도조사

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?

통계보기

  • 매니페스토
  • 평사리공원 야영장
  • 하동레일파크
  • 하동짚와이어
  • 구재봉자연휴양림
  • 조직정보공개
  • 국가상징알아보기
  • 행정자치부 공직선거비리 익명신고
위로